• 만원의 행복 [따뜻한편지]
  • 여울돌
    조회 수: 277, 2015.08.28 09:34:13
  • 0828_1

     

    어느 날 남편이 만원 지폐 한 장을 꺼내 아내의 손에 꼭 쥐여주었습니다.
    지쳐 보인다며 어디 나가면 음료수라도
    꼭 사 먹으라는 당부의 말도 잊지 않습니다.

     

    아내는 남편이 손에 쥐여 준 만 원을 받아 들고는 말합니다.

    “여보, 나 하나도 힘들지 않아요.”라고

     

    며칠 뒤 아내는 노인정에 다니는 시아버지께
    남편에게 받았던 만원을 드리며 이렇게 말합니다.


    “아버님, 제대로 용돈 한 번 못 드려서 죄송해요.
    얼마 안 되지만, 다른 분들과 시원한 거라도 사 드세요.”

     

    시아버지는 그 날 노인정에 가서 며느리 자랑에 하루가 다 갑니다.


    그리고 그 돈은 쓰지 않고, 서랍 깊숙한 곳에 넣어둡니다.

     

    명절날, 손녀의 세배에 기분 좋아진 할아버지는
    서랍 속에 넣어 두었던 만원을 꺼내어 손녀에게 줍니다.

     

     

    세뱃돈을 받아 든 손녀는 신이나 엄마에게 달려가 말합니다.


    “엄마, 세뱃돈 받았어요.
    엄마가 가지고 있다가 나중에 가방 사줘요.”


    그리곤 엄마 손에 다시 쥐여 줍니다.

     

    순간 엄마는 요즘 무척 힘들어하는 남편을 생각합니다.
    아내는 쪽지와 함께 만원을 남편 주머니에 넣어둡니다.

    “여보 내일 뭐라도 사 드세요.”

     

     

    – 류중현 ‘지하철 사랑의 편지’ 중에서 –

     

    ====================================

     

    돈의 가치가 행복의 척도가 아니라는 건
    세상을 오래 살수록 절실히 느끼게 됩니다.


    가족을 생각하고, 친구를 생각하고, 소외된 이웃을 생각하며
    자신의 것을 기쁜 마음 가득 담아 준다면
    이 세상 그보다 값진 선물은 없을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행동이 반드시 행복을 안겨주지 않을지는 몰라도 행동 없는 행복이란 없다.
    – 윌리엄 제임스 –

    Profile

엮인글 0 http://www.yeouldol.com/onday/58737/c5e/trackback

댓글 0 ...

http://www.yeouldol.com/58737
thumbnail
  • 조회 수: 1
  • 여울돌
    [쉼표]
  • 올해 6월, 소명중고등학교 연합예배 헌금을 여울돌 환아들 위해 후원해 주신 이후 아래 사연과 함께 2017년 11월 8일 소명교육선교회 이름으로 808,300원을 후원해 주셨습니다. 후원금과 함께 보내주신 글 저희 학교는 매년 3박4일동안 국토순례를 진행합니다. 학생들이 ...
2017-11-13 23:55:13
Nov.13
thumbnail
  • 조회 수: 239
  • 여울돌
    [소식]
  • 2016년 10월 8일 사단법인 여울돌과 (사)따뜻한하루, (사)체인지메이커 공동주최로 시각장애 아동들에게 숲속의 향기와 음악으로 상상의 숲을 그려주기 위한 콘서트를 개최하였습니다. ▲숲을 그리다 야외 음악콘서트를 관람하기 위해 찾아온 사람들 10월 8일 새벽까지 ...
2016-10-20 19:14:31
Oct.20
thumbnail
  • 조회 수: 319
  • 여울돌
    [소식]
  • 지난 3월 26일은 따뜻한 하루를 시작한 지 2주년이 되는 날이었습니다. 우리만의 행사가 아닌 뜻깊은 나눔을 실천하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서울역에 위치한 노숙인 재활센터 ‘드림 시티’에서 326개의 김밥을 만드는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연둣빛 앞치마와 모자까지 멋있...
2016-04-21 09:27:26
Apr.21
thumbnail
2015-12-15 13:37:06
Dec.15
thumbnail
2015-11-10 13:18:39
Nov.10
thumbnail
  • 조회 수: 334
  • 여울돌
    [소식]
  • 슈퍼문처럼 밝고 행복한 한가위 보내셨나요? 오랜만에 모인 친지들과 맛있는 음식도 함께 먹으며 이야기 보따리를 풀고 온 가족님들이 많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 반대편에는 찾아오는 이 하나 없이 홀로 명절을 보내는 어르신들이 계셨습니다. 명절은커녕 끼니 걱정을 ...
2015-10-07 17:26:30
Oct.07
thumbnail
  • 조회 수: 306
  • 여울돌
    [소식]
  • 눈부시게 맑은 하늘에 뭉실뭉실 뭉게구름 떠다니고, 가을 들녘 들판은 여름날의 짙은 초록에서 한 톤 낮춘 색깔 옷을 갈아입으며 무르익어 가고 있었습니다. 이런 날엔 벽화를 그려보는 게 어떨까요? 매일매일 내 마음을 비쳐 보는 따뜻한 편지에서 벽화 그리기 행사를 ...
2015-09-17 17:26:29
Sep.17
thumbnail
  • 조회 수: 216
  • 여울돌
  • = 영상 보기 = 옷 매무새를 고치고, 작은 목소리로 ‘김치’를 말하는 노인. 29초의 짧은 영화 ‘김치’입니다. 젊은 날 가족을 위해 숨가쁘게 살아온 누군가의 아버지, 어머니들이 독거노인이 되어 외로움과 싸우고 있습니다. 한 번쯤 그분들을 돌아봐 주세요. # 오늘의 명...
2015-09-11 08:05:54
Sep.11
thumbnail
  • 조회 수: 234
  • 여울돌
  • 딸만 6명인 어느 행복한 가정이 있었습니다. 어느 날, 엄마가 친구로부터 예쁜 인형 하나를 선물 받았습니다. 그런데 문제가 생겼습니다. 아이는 6명이고 인형은 하나라서 누구에게도 줄 수 없기 때문입니다. 엄마는 고민 끝에 말했습니다. “오늘 제일 말 잘 듣는 사람...
2015-09-03 09:52:01
Sep.03
thumbnail
  • 조회 수: 277
  • 여울돌
  • 어느 날 남편이 만원 지폐 한 장을 꺼내 아내의 손에 꼭 쥐여주었습니다. 지쳐 보인다며 어디 나가면 음료수라도 꼭 사 먹으라는 당부의 말도 잊지 않습니다. 아내는 남편이 손에 쥐여 준 만 원을 받아 들고는 말합니다. “여보, 나 하나도 힘들지 않아요.”라고 며칠 뒤 ...
2015-08-28 09:34:13
Aug.28
thumbnail
  • 조회 수: 141
  • 여울돌
  • 눈을 씻고 찾아봐도 애교는 보이지 않고, 오히려 무뚝뚝하기까지 한, 선머슴 같은 딸이 바로 나다. 그렇게 딸 키우는 재미 하나 드리지 못하는 딸이지만, 아버지는 어떤 상황에서든 자신보다 내가 먼저다. 물론 세상의 다른 아버지들도 모두 그렇겠지만… 아버지에게는 나...
2015-08-27 15:22:28
Aug.27
thumbnail
  • 조회 수: 249
  • 여울돌
    [소식]
  • http://www.onday.or.kr/wp/?p=7632 아쉽게 필리핀봉사 캠프에 함께 하실 수 없지만 마음을 전하고 싶으신 분들은 한끼 식사에 동참할 수 있습니다. 아래계좌로 후원해 주시면 필리핀의 어려운 이웃들과 한끼 식사에 소중하게 쓰겠습니다. <무통장입금 후원> 우리은행 :...
2015-07-24 18:25:20
Jul.24
thumbnail
  • 조회 수: 452
  • 여울돌
  • 아내는 지금 아이를 낳으러 갔습니다. 지난 밤부터 배가 살살 아파온다며, 곧 나오는 게 아니냐며 걱정하던 아내는 불안한 밤을 보내고, 아침에서야 부랴부랴 병원으로 향했습니다. 꼬박 아홉 달.. 아내의 뱃속에서 기쁘게도 하고, 힘들게도 했던 우리의 아이가 세상에 ...
2015-07-06 09:41:51
Jul.06
thumbnail
  • 조회 수: 188
  • 여울돌
    [소식]
  • ========================================== 무통장 후원계좌 (예금주 : 더좋은세상 따뜻한하루) – 우리은행 : 1005-202-544061 – 국민은행 : 652301-01-569780 – 농협 : 351-0727-0862-13 후원물품 : 02-773-6582
2015-06-03 17:27:12
Jun.03
thumbnail
  • 조회 수: 504
  • 여울돌
  • 사랑하는 딸에게 / 안정순 만물이 소생하는 봄 날 새 생명이 움을 틔워 희망의 열매를 키워가듯 좋은 배필을 만나 일가를 이루게 됨을 무척이나 뿌듯하고 자랑스럽구나! 사랑하는 딸아! 이젠 혼자가 아닌 한 남자의 아내로서 서로를 존중하고 아껴주며 믿음과 신뢰로 사...
2015-05-22 09:47:29
May.22
thumbnail
  • 조회 수: 579
  • 여울돌
  • 아직도 볼 때마다 설레는 예쁜 아내. 6년 전 5월, 경복궁에서 우연히 한국에 여행 온 아내를 보고 첫눈에 반했다. 후광이 비친다는 게 뭔지 그때 비로소 알았다. 운명이란 그런 건지 아내 역시 별로 잘생기지도 않은 나를 보고 딱 들은 생각이 ‘귀엽다, 보조개’였다고 ...
2015-05-19 08:09:44
May.19
thumbnail
  • 조회 수: 286
  • 여울돌
  • 여기 장애를 극복하고 세상의 존경을 받는 한 분이 계십니다. 바로 양팔 없는 의수 수묵화가 석창우 화백입니다. 전기공으로 성실한 삶을 살아가던 그에게 찾아온 시련, 22,900V의 전기감전. 그는 이 사고로 수 차례의 수술 끝에 생명은 건졌지만 양손은 잃게 되었습니...
2015-05-11 14:37:47
May.11
thumbnail
  • 조회 수: 474
  • 여울돌
  • 1964년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일본은 좁은 메인 스타디움을 확장하는 공사를 했습니다. 그 주변 건물을 철거 작업하던 어느 날 인부들이 어떤 집의 지붕을 벗기려는 순간 꼬리 쪽에 못이 박혀 움직이지 못하는 도마뱀 한 마리가 몸부림 치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못에 박...
2015-05-06 16:03:09
May.06
thumbnail
2015-04-27 17:56:24
Apr.27
thumbnail
  • 조회 수: 292
  • 여울돌
  • 요 며칠 주방에만 들어가면 어머니는 뭔가를 찾아 헤매느라 분주해지십니다. “분명 여기에 뒀는데 이상하네.” 어머니가 물건이 없어지기 시작한다고 말씀한지 꽤 됐지만, 가족들은 어머니의 건망증으로 치부해버리고 크게 신경은 쓰지 않았습니다. 더구나 없어졌다고 말...
2015-04-21 09:04:12
Apr.21
태그